본문 바로가기

연세소식

[연세 뉴스] 우리 대학, ‘인권교육·연구 중심대학’으로 지정 Vol. 614

우리 대학, ‘인권교육·연구 중심대학’으로 지정

 

국가인권위원회와 ‘인권증진 업무협약’ 체결

전 사회적 인권 감수성 향상을 위한 대학-기관 간 선도적 협력 모델 선보여

 

 

우리 대학이 국가인권위원회(위원장 이성호)와 함께 인권교육을 위해 힘을 모은다.

 

우리 대학교는 지난 21일 국가인권위원회와 ‘인권교육·연구 중심대학 지정 및 인권증진’에 관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인권 침해 사고가 눈에 띄게 많아졌음에도 인권에 대한 교육 및 연구는 부족한 현실을 타개하기 위해 상호 협력하기 위해서다.

 

양 기관은 이날 대학의 인권 수준을 향상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으고 우리 대학교 인권센터가 대학사회 인권 신장에 중추적인 역할을 수행할 수 있도록 공동 노력하기로 합의했다. 이로써 양 기관은 △인권 관련 신규 과정 개설 등 교육 협력 △인권연구 관련 공동협력 △인권자료의 상호 교환 △소속 구성원의 인적교류 △인권 실무수습 지원 등의 사업을 협력해나갈 예정이다.

 

그 일환으로 우리 대학은 대학생들의 인권 감수성 향상을 위해 오는 봄학기부터 ‘인권: 생각에서 실천으로’라는 필수과목을 개설해 운영한다. 더불어 대학원생을 위한 온라인 인권교육과목도 마련할 계획이다.

 

 

 

 

김용학 총장은 “국가인권위원회와 교육 프로그램을 함께 개발하고, 다양한 인권 이슈 관련 사회 각 계층의 의견을 수렴한 정책연구를 수행해나갈 계획”이라며 “연세대학교는 고등교육기관으로서의 책무를 다하기 위해 앞으로도 다양한 기관과 상호 협력하며 우리 사회의 인권 감수성 향상을 위해 노력할 것”이라고 밝혔다.

 

한편, 이날 행사에서 관계자들은 우리 대학교 인권센터를 방문하여 국가인권위원회가 기증한 인권 서적과 연구 자료 등을 열람하고 인권 신장을 위한 향후 계획과 관련된 인권센터 현황을 돌아봤다.

2018.01.02

vol. 614
웹진 PDF 다운로드

연세소식 신청방법

이름과 이메일 주소를 news@yonsei.ac.kr로 보내주세요